핫게 실시간 커뮤니티 인기글
종합 (2394505)  썸네일on
BobbyBro.. | 18/11/09 08:03 | 추천 0 | 조회 1284

"금팔찌 절도범 억울" 40대 간호조무사 숨진채 발견 +776 [8]

SLR클럽 원문링크 m.slrclub.com/v/hot_article/531698

경남 김해에서 금팔찌 절도 범인으로 몰린 40대 간호조무사가 억울하다며 극단적 선택을 했다.

8일 경찰에 따르면 김해의 한 병원에서 간호조무사로 일했던 A(49)씨가 지난달 30일 김해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A씨는 8월 16일 이 병원 초음파실에서 엑스레이 촬영을 위해 옷을 갈아입은 한 환자가 ‘바지 호주머니에 넣어둔 반지와 금팔찌가 사라졌다“며 경찰에 신고한 뒤 범인으로 의심을 샀다.

경찰은 당시 환자를 포함해 A씨와 의사 등 3명이 있었는데 이들의 위치와 동선을 고려해 A씨를 범인으로 의심해 조사를 벌였다. A씨는 혐의를 완강히 부인했다.

경찰은 이후 두 달이 지난 10월 중순쯤 A씨가 초음파실 상자 밑에서 발견했다며 사라진 금팔찌를 병원 측에 전달하자 “A씨 본인이 들고 갔던 게 아니냐”고 추궁했다. 초음파실 구조상 상자 밑에서 금팔찌가 발견되는 게 이상하다고 판단한 것이다.

경찰 조사가 계속되자 A씨는 병원을 그만 둔 것으로 확인됐다. 숨진 A씨 휴대전화에는 ‘결백을 말해도 경찰이 믿지 않는다. 억울하다’는 취지의 메시지가 저장돼 있었다.

경찰은 강압이나 인권침해가 있었는지 등을 파악하고 있다.
[신고하기]

댓글(8)

이전글 목록 다음글

1 2 3 4 5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