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게 실시간 커뮤니티 인기글
종합 (4042809)  썸네일on   다크모드 on
타츠마키.. | 23/02/05 03:29 | 추천 22 | 조회 69

개가 된 미소녀를 잘키워준 덕분에 절이 지어진 전설 +69 [24]

루리웹 원문링크 https://m.ruliweb.com/best/board/300143/read/60280363



옛날 가야산 깊은 산골에 늙은 부부가 살고 있었음

부부는 자식 없이 외롭게 지내고 있었는데

어느 날 귀여운 강아지 한 마리가 집으로 들어옴


부부는 적적함도 달랠 겸 강아지를 정성스레 길렀고

부부의 집으로 온지 3년이 되는 날

개가 사람처럼 말을 함


“저는 동해 용왕의 딸입니다.

죄를 짓고 3년간 개로 지내야하는 벌을 받았는데

이제 3년이 지났으니 용궁으로 돌아가려고 합니다.

그전에 저를 길러주신 두분께 보답을 하고자 합니다”


부부는 놀람과 기쁨이 교차하였음

개는 이어서


“제가 용궁에 돌아가 두 분의 보살핌을 받은 것을 말씀드리면

아버님께서는 두 분을 용궁으로 모셔가 후한 대접을 하시면서

갖고 싶은 물건을 가져가라고 할 것입니다.

그러면 ‘해인’이라는 도장을 고르십시오.


해인은 두드리고 원하는 물건을 말하면

무엇이든 다 얻을 수 있는 신기한 물건이니

남은 삶을 편안히 보낼 수 있으실 겁니다.”


라고 말하고 바다로 뛰어들어 사라짐 








며칠 뒤 용궁에서 부부를 찾아왔고

노인들은 가마를 타고 용궁에 도착함

용왕과 공주가 나와서

공주를 3년간 보살펴 준 은혜에 고마움을 전했고

부부는 산해진미가 가득 차려진 음식에

후한 대접을 받고 한 달을 지냄


이제 떠나고자 하니 용왕이

“이곳을 떠나시기 전에 용궁을 두루 구경하시고

마음에 드는 물건이 있으시면 고르십시오.

감사의 선물로 드리려 합니다.”

라고 함


이들은 공주가 했던 말이 떠올라

“해인을 기념으로 가져가고 싶습니다.”

라고 말함


용왕은 깜짝 놀라 주저하였지만

자신이 했던 약속을 어길 수 없었기에


“해인은 용궁에서 매우 소중한 것입니다.

잘 보관해두었다가 먼 훗날 절을 짓게 되면

많은 사람들을 이롭게 할 것입니다.”


라며 해인을 줌


이들은 작별을 하고 가야산 산골로 돌아와

해인을 두들겨 원하는 것들을 얻었고

편안하게 여생을 보내다

죽음에 이르러 절을 지음


부부가 죽자 해인을 절에 보관하게 되었고

이에 따라 절의 이름을

해인사라 부르게 되었다고 한다


[신고하기]

댓글(24)

1 2

이전글 목록 다음글

12 3 4 5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