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게 실시간 커뮤니티 인기글
종합 (4042703)  썸네일on   다크모드 on
wkd1458 | 23/02/08 15:09 | 추천 22 | 조회 680

상간남의 아이까지 제 가족입니까? +299 [9]

보배드림 원문링크 https://m.bobaedream.co.kr/board/bbs_view/best/604418

저는 40대 쌍둥이 아빠이자 딸만 셋을 키우고 있는 딸부자 아빠랍니다.  

직장생활도 한 직장에서 10년 넘게 일을 하고 있고 나름 남한테 피해을 끼치지 않고 살고 있는데 

돌연 집사람의 가출과 이후 외도사실...............  

강원도 원주서 살림까지 차리고 전 포기 하고 이혼소송 진행하고 혼자서 아이셋을 케어하며 출퇴근에 육아, 살림에 매진했습니다. 누구나 아픔은 있으니까요. 아이들 생각에 그냥 참고 참고 참았습니다.

이혼,바람 그리고 상간남, 상간녀 주변에 말을 들어보니 저만한 일들은 가정마다 종종 있더라고요. 

솔직히 상간남의 정체가 남자노래방 도우미고 청주율량동 밤낮인가 거기소속이고 암튼 그런데서 만남을 가졌다고 하더라고요. 집사람 보다 10살이 어리고 이런 놈이 집사람과 도망가서 잘 살겠습니까?

에휴 그저 한숨만 나오져.......... 이혼판결이 나고 확정일 전에 집사람의 사망소식(사인: 뇌사, 산부인과 제왕절개 출산 후)

죽을때 까지 속을 썩이네요. 차라리 교통사고라면 모를까 남의 아이 낳타가 죽는다는게 저한테는 끝까지 상처와 비참함이 었죠.

그래도 사람 죽었으니 끝났겠다 싶었는데 이번엔 산부인과 병원에서 절 아동유기죄로 충북경찰청에 신고를 해버린거에요.

그리고 산부인과에서는 저보고 키우라고 하는데???? 그래서 유전자 검사를 했는데 친자불일치! 그런데 시청 아동과에서도 연락이 오는거에요. 저보고 출생신고하라고? 저도 참다참다 정말 어이가 없습니다. 그런데 상간남은 아무런 책임이 없는가요?

현재 상간남 (XX, 95.11.xx )은 강원도 원주 터니널 근처에 있다고 들었습니다. 본인 아이는 본인이 책임지세요!

[신고하기]

댓글(8)

이전글 목록 다음글

1 2 3 4 5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