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게 실시간 커뮤니티 인기글
종합 (4050872)  썸네일on   다크모드 on
게코도르.. | 23/03/27 18:39 | 추천 6 | 조회 46

삼국지)유선 무당 사건도 좀 생각할 거리가 있는거 같음 +46 [5]

루리웹 원문링크 https://m.ruliweb.com/best/board/300143/read/60888099




사실 강유의 작계 자체가 논란거리인데 그것에 대한 직접적인 언급은 피하고 일단 정치적인 부분만 따져보면....



1.당시 강유는 조정 문관들에게 탄핵 당하는걸 넘어 아예 군부 2,3인자격인 요화와 장익과도 좀 껄끄러운 상황을 연출할 만큼 명망을 잃은 상태였음.



2.그리고 유선이 정말 황호 말만 믿고 뺀찌를 놓은걸까? 조정 중신이자 부마 제갈첨이 마지막까지 저격했던 정적엔 황호뿐 아니라 강유도 있었음. 


못믿을 만한걸 넘어 거의 공공의 적 취급이었던거 대충 감오지.



3.유선이 정말 국사를 다 좌지우지할 정도의 파워가 있었나 자체도 따져봐야할 문제임. 황제 직함은 공짜로 권력을 가져다 주는게 아니니까.


촉한에서 소위 명재상들이 부각되는 것은 다시말해 그 기간동안 황제는 재상들의 그늘에 가려져 있었단 애기임


당시가 뭐 입헌군주제가 있던 시절도 아니니 재상부가 군주에게 공식적으로 권력을 위임 받은게 아니라 나라를 굴릴 수 있는 행정기구의 중심 계파를 장악한 사람에게 권력이 집중됐다는거지. 


그 계파는 제갈량 이래 형주 출신 호족과 사대부들이었고. 자연스럽게 형주계파의 수장이 재상을 맡는 형태로 정권이 유지되었음.


진지 사후엔 황호를 앞세워서 권력 회복 시도를 한건 맞는데 잘쳐줘야 아직 군부 및 형주파와 동거하는 과도기인 수준일 '유선 정권'이 견제의 목소리 없이 독단으로 대권을 휘두를 수준이 될까 의문이란거지


명분이 샤머니즘이라는게 정말 어처구니 없어서 그렇지 그 저의 뒤에는 조정 중론의 암묵적 동의가 있었다고 보는게 타당하다 생각함



4.그리고 사실 차후에 성도에서 지원군을 보내긴 보냈음.


뒤늦게 보냈다....라고 욕하는 시각도 있긴한데, 이 비판은 강유의 작계가 성공했을거라는 전제를 깔고 가는거고


강유의 작계 자체를 회의적으로 보는 시각에서만 따지면 성도에서 보낸 원군은 포위당한 강유를 구했고, 검각 우주방어에 큰 도움이 됐음. 이것 자체를 부정할 수는 없을 것임.


그러니까 성도 조정이 군사적으로 씹트롤링을 했다는걸 판단하려면 필연적으로 강유의 작계를 논할 수 밖에 없는데


위에서 언급했듯 그것 자체는 논하지 않고 개인의 판단에 맡기겠음.......




그럼에도 이 글이 '무당 말 믿고 군대를 안보냈다.'는 비판 자체가 타당하지 않다고 까는 애기는 아님


그러니 '지금 빼박 팩트 ㅂㅅ인 유선 쉴드치는거냐'는 반응보다는 이런 시각도 있구나-라는 느낌으로 봐주면서


반론이나 내가 잘못 아는 부분은 얼마든지 의견 내줬으면 좋겠음.


[신고하기]

댓글(5)

이전글 목록 다음글

1 23 4 5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