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게 실시간 커뮤니티 인기글
보배드림 (220179)  썸네일on
딸둘홀아.. | 20/08/14 16:35 | 추천 37 | 조회 3020

세상에 이런 나쁜 애들 엄마도 있을까요 라고 글올린 사람입니다 +300 [11]

보배드림 원문링크 m.bobaedream.co.kr/board/bbs_view/best/338375

주고 받은 문자 내용 번호 및 이름 나온 부분만 싹 지우고 편집없이 사실 그대로 올리는 점 명시 해 드립니다.

8월 9일에 위 제목대로 글을 올렸던 사람입니다.

전처하고는 여전히 양육비 관련해서 아무런 답도 없는 상황입니다.

국세청 근로 자녀 장려금 부분에선 소명자료 제출하여 접수 해둔 상태입니다.

다행스럽게도 근로 자녀 장려금 지급이 제가 중복 접수를 해둔 상태라 12월 말 정도에 처리 된다 하더군요.

하지만 더더욱 황당한 일이 발생되어 글을 적습니다.

때는 8월 13일 아이들과 2박 3일간의 남해 명사십리 해수욕장 휴가를 다녀오고 올라오는 길이었습니다.

전처가 문자가 오는 겁니다.

아이들 어떻게 할거냐 일요일에 애들 보고 싶다 데리고 올거냐 데리러 갈거냐 라고

연락도 안받고 연락도 없다고 불안하다며 경찰서에 실종 신고라도 해야 되겠다고 말이죠.

그래서 저는 읽지도 답도 전화도 받지 않고 그대로 애들하고 안산 집으로 오게 됐습니다.

19년 8월3일에 아이들 데리고 온 뒤로 단 한번도 애들 생각난다 보고 싶다 라는 연락은 단 한번도 없었고 말이죠.

올해 7월8일 오전 8시 16분에 카톡한번 왔습니다.애들 번호좀 알려 달라고 전날 사진보며 울었다고 말이죠.

애들이 한참 예민한 사춘기 시기라 애들 의견을 물어봤더니 아이들 둘다 엄마한테 연락처 알려주지 말라 하여서 연락처 못 알려 주겠다 라고 했습니다.

올해 2월 28일에 협의이혼 확정이 된 후로도 면접교섭권을 단 한차례도 실행하지 않았고 아이들 또한 엄마를 보고 싶다고 하지 않았습니다.

이래저래 일정이 있어서 오늘 오전에 주민센터와 딸아이들 학교와 세무서를 다녀 왔습니다.

이동을 하던 중 황당 하게도 경찰서 형사과에서 아이들 신변에 위협을 느끼는것 같다며 전처와 현남편 이란 사람들이 신고를 했다고 말이죠.

뭐 이렇게 황당한 경우가 다 있는지 정말로 어이가 없더군요..

그래서 있는대로 말 그대로 했습니다.

양육비 부분도 서로 합의가 되지 않아서 연락 받기 싫어서 안받았다.

애들 생각 한다는 엄마라는 사람이 양육비 지급도 안하면서 무슨 애들 걱정이 된다며 경찰에 신고를 다 한거냐..

제가 하는 말들 그대로 전처한테 전달좀 해 달라고도 말했습니다.

그리고 세무서 볼일 다 보고 집에 와서 경찰관한테 전화해서 제가 전해 줬으면 하는 말 전달 해 줬냐 뭐라 답 하느냐 라구요.

경찰관 님께서는 그저 웃으면서 그냥 아무말 없이 알았다 라고 하구선 그냥 갔다 라고 말이죠.

아이들 한테도 이런 상황 설명하고 말을 해 줬더니 초등학교 5학년 4학년 딸 아이들 조차 어이가 없어 하더군요..

그러면서 엄마는 진짜 보기가 싫다..자기들 못 키운다고 저한테 보내 놓고 1년 넘게 연락 한번 없다가 지금와서 왜 그러는지 하구요..

지금 전처가 현 남편이란 사람하고 작당 하구서 저희 가족들한테 횡포 및 분탕질을 하고 있는 상황 같습니다.

전처가 아이들 못 보게 하려고 알아보니 면접교섭배제 신청 하는 부분이 있더군요.

이래저래 상담과 찾아보니 혼자서는 승소하기 많은 어려움이 있다고 한결 같이들 말 해서 더더욱 답답 합니다.

이 글을 읽고 계시는 많은 분들중 혹시나 저에게 도움이 될 부분이 있을 거 같다는 분들은 많은 연락과 도움 부탁 드리겠습니다.

010 5642 9941 너무 밤 늦은 시간만 아니라면 언제든 전화 문자 전부 가능 합니다.

필요하다면 문자 주고 받은 내용과 통화녹음 등 전부 다 들려 드리고 보여 드리고 제가 할수 있는 부분들 전부 다 할수가 있습니다.

아이들 또한 엄마를 보고 싶지 않다 라고 자기들 의사를 분명히 피력하는 상황이구요.

초등학교 5학년 첫아이는 엄마에게 물어보고 싶답니다..

왜 그때 자기들 못키운다 버려 놓고서 왜 지금 이런 상황들을 만들어 놨는지 궁금하다구요..

여러 전문가 분들의 도움이 아주 절실히 필요로 합니다.

많은 도움과 조언 부탁 드리겠습니다.

[신고하기]

댓글(10)

이전글 목록 다음글

12 3 4 5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