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게 실시간 커뮤니티 인기글
오늘의유머 (325738)  썸네일on   다크모드 on
L-카르니.. | 22/07/06 00:08 | 추천 60 | 조회 3173

<정청래 입니다.>...긴급사항을 말씀드립니다. +385 [23]

오늘의유머 원문링크 m.todayhumor.co.kr/view.php?table=bestofbest&no=456989

manipulate_img(this)
예비경선에서 국민여론조사 30%를 반영하자는 안이 전준위에서 의결됐으나,
비대위에서는 원안인 ‘중앙위원급 위원 투표 100%’로 다시 원위치했다.

대의원 및 권리당원은 최고위원에 행사할 2표 중 1표는
자신이 속한 권역 출신 후보에게 행사하도록 의결했다.

권역은 수도권, 영남권, 충청·강원권, 호남·제주권 등 4개로 나뉘었다.(기사 발췌)
ㅡㅡㅡ
민주당은 지난 대선때 장경태 혁신안을 대국민 약속했다.

예비경선(컷오프)는 중앙위 50%+권리당원 50%로 하고

본투표(경선)에서 대의원 20%, 권리당원 45%, 일반당원 5%, 국민여론조사 30%로 바꾸겠다고 약속했었다.

작년 6월 저는 예비경선은 중앙위 50%+권리당원 50%로 하자고 주장하고
이에 국회의원 91명이 서명한 바도 있습니다.

이번 전준위 주요 국회의원들도 포함되어 있습니다.
그때는 찬성하고 지금은 반대하는 이유는 무엇입니까?

그러나 전준위에서
예비경선(컷오프)는 중앙위 70%+일반국민 30%
중앙대의원 30%+권리당원 40%+일반국민 25%+일반당원 5%로 후퇴했다.
그런데 비대위는 이 마저 짓밟고

예비경선은 100% 중앙위(국회의원 중심)에 행사하고
일반국민, 권리당원은 원천봉쇄해 버렸다.

이렇게 되면
이재명의원마저 컷오프 안된다고 장담할 수 없고
진보개혁적인 국회의원들은 컷오프될 것입니다.

더 기각 막힌것은
중앙대의원과 권리당원은 최고위원 선거에서
2표중 1표는 고향 사람에게 의무적으로 투표하라?
이런 투표방식이 어디 있는가?

이렇게 되면 전국적 인지도있는 국회의원은 탈락하고
각 지역별 국회의원이 최고위원이 되어
전국 대표성은 사라집니다. 참 후진적 사고방식입니다.

헌법에서 보장하고 있는 보통, 평등, 직접, 비밀선거 위반이다.
내가 갖고 있는 투표권중 절반은 나의 의사와 상관없이
고향사람 뽑으라는게 말이 되나?

비대위 결정에 분노한다.
나부터 행동하겠다.

이거 못 바꾸면 민주당에 민주주의는 죽습니다.
정말 화가 많이 납니다.

휴우~휴우~
ㅡㅡㅡ
현재 민주당 상황입니다 
참 서글프네요
국힘도 안할짓을...

[신고하기]

댓글(25)

1 2

이전글 목록 다음글

12 3 4 5
    
제목 내용